본문 바로가기

연예

현빈 공식입장 송혜교와 재교제설 중국발 보도 대응가치 없다 사실무근

중국 포털 왕이 연예채널에는 "최근 한 누리꾼이 현빈과 송혜교로 추정되는 남녀가 한밤중에 개를 산책시키는 사진을 SNS에 올렸다. 두 사람의 재결합 사실이 증명된 것"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나 해당 매체가 공개한 사진에는 어두운 산책로에 행인 두 명의 뒷모습이 먼 거리에서 찍혀 정확한 인물을 식별하기 어려웠다. 구체적인 근거 없이 열애설이 터진 상황. 현빈 측은 "중국 발 소식은 사진도 내용도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단호하게 밝혔다. 

일부 네티즌 사이에서는 현빈과 송혜교가 올해 초 양평에 새 집을 매입했고 두 사람이 데이트를 한 장소는 양평이라는 구체적인 주장도 나왔다. 이에 송혜교 소속사 측은 "중국 매체들이 그냥 마구잡이로 기사를 내는 게 하루이틀 일이 아니다"라며 "대응할 가치가 없다"고 일축했다.

양측 소속사 관계자는 특히 "그간 중국 매체들은 계속 상상의 나래를 펼쳐왔다"며 불쾌감을 감추지 않았다. 한편 현빈과 송혜교는 지난 2008년 KBS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에 함께 출연하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그러나 2년 여의 공개 열애 후 현빈의 군 입대 직후 결별 사실을 밝힌 바 있다.

현빈과 송혜교 양측이 이렇게 빠르게 강하고 단호하게 부인을 하는 걸 보면 정말 중국 매체의 상상이나 근거 없는 루머 같다 당사자들은 이런 찌라시 루머 보도로 엄청나게 황당할 것 같다. 다시는 이런 근거없는 일들로 난처하지 않았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