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예

박보검 입소,사진 모습 해군 문화홍보병 조용한 입대 제대일 총정리

배우 박보검(27)이 해군 문화 홍보병으로 입대했다.

박보검은 31일 오후 2시께 경남 진해 해군 교육사령부에 입대했다. 검은색 트레이닝복에 마스크를 착용했고, 짧게 민 머리 위로는 검은 모자를 눌러 썼다.

앞서 박보검 소속사가 예고한 대로 특별한 행사도 없었다. 앞서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은 "입대와 관련 장소와 시간은 비공개이며, 특별한 절차 없이 조용히 입소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입소 시에 배우가 손을 흔들며 인사를 한다거나, 혹은 고개를 숙여 인사를 하는 등의 짧은 절차도 없이 곧바로 입소하려고 한다"며 "지금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사회적 거리두기와 모두의 건강을 배려해야 하는 시기라 여겨져 저희도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양해를 구한 바 있다.

그리고 빅보검을 비롯한 이날 입대한 훈련병들은 부대 안에서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거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PCR 검사 결과는 내달 1일께 나온다. 음성 판정을 받아야 예정대로 기초 군사교육 훈련을 받을 수 있다.

박보검은 1993년생으로 여타 톱스타들에 비해 다소 이른 입대라는 평이다. 이에 대해 박보검의 측근은 OSEN에 "체감상 군 복무 기간이 아주 많이 길다고 느껴지지는 않는다. 입대 전까지 활발히 활동할 박보검의 행보를 기대해 달라"며 "박보검이 입대에 대한 시간적 여유가 있지만 올해 안으로 가겠다는 본인의 의지가 강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박보검은 입대 전, 영화 '서복', '원더랜드', tvN 새 월화드라마 '청춘기록' 등의 촬영을 모두 마쳤다. '청춘기록'이 오는 9월 7일 첫 방송되는 가운데, 방송가 코로나19 여파로 최근 제작발표회가 취소됐고, 공식 석상에서 마지막으로 박보검의 얼굴을 볼 기회가 무산되기도 했다.

한편 박보검은 해군교육사령부 669기로 입대했으며, 6주간 기초 훈련을 받고 총 20개월의 복무 기간을 마친 뒤 2022년 4월 말 제대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