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예

서지혜 공식입장 사랑의 불시착 구승준 김정현과 열애부인 디스패치 데이트 포착 사진공개에도 사실무근

반응형

배우 서지혜(37)가 김정현(31)과 열애설을 부인했다.

서지혜 소속사 문화창고 측은 8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김정현과 열애설은 사실무근”며 “당황스럽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서지혜와 김정현이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서로 마음을 키워갔고 이후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김정현은 서지혜의 여성스러우면서도 센스있는 모습에 반했고, 서지혜는 김정현이 6세 연하임에도 불구하고 세심하면서도 적극적인 모습에 마음을 연 것으로 전해졌다.

서지혜는 ‘사랑의 불시착’에서 서단 역을, 김정현은 구승준 역을 연기했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열애설을 즉각 부인했다.김정현도 '사랑의 불시착'에서 호흡을 맞춘 서지혜와 열애설에 휘말렸고 양측 부인에도 서지혜의 집 주차장에서 만난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모았다. 사진을 공개한 디스패치는 사진과 함께 “(10분 거리인) 두 사람의 집 데이트 현장을 여러 차례 목격했다”며 “두 사람은 서울 근교 데이트는 물론 생일 등 둘만의 시간을 자주 가졌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정현이 앞장서고, 서지혜가 뒤따르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에 서지혜의 소속사 문화창고 측은 8일 스포츠경향에 “앞서 이날 오전에 발표했던 입장처럼 김정현과의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사랑의 불시착'에서 두 사람은 '새드 엔딩'을 맞았다. 극중 서지혜는 평양 최고급 백화점 사장인 어머니의 외동딸이자 이정혁(현빈)의 약혼녀 서단 역을 맡았다. 김정현은 한국에서 사기행각을 벌이고 북한으로 피신해온 구승준 역을 연기했다. 이들은 극 중반부터 러브라인을 시작해 '달달'함을 과시하다 극 말미 구승준이 서단을 구하려다 총에 맞아 숨을 거두며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했다.

한편, 서지혜는 김지운 감독이 연출하는 애플TV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미스터 로빈’(가제)에 출연한다. 김정현은 케이블채널 tvN ‘철인왕후’를 마친 후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 그리고 보도애 따르면 배우 김정현이 서지혜 소속사 문화창고와 계약을 논의 중이다. 문화창고 측은 8일 오후 MK스포츠에 “김정현과 전속계약에 대해 논의 중이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긍정적으로 검토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2019년 12월 방송한 tvN '사랑의 불시착'으로 복귀, 하차 이후 1년 4개월 만에 컴백했다. 이어 지난해 12월부터 지난 2월까지 방송한 tvN '철인왕후'에서 주연을 맡아 승승장구했다. 김정현은 첫 장편영화 '초인' 개봉을 즈음해 2016년 오앤엔터테인먼트과 계약을 맺고 활동하며 안방극장의 주연급 연기자로 성장했다.

 

[단독] "사랑의 종착역은, 서지혜"..김정현, 1년째 비밀 데이트

[Dispatch=오명주·구민지기자] 배우 서지혜(37)와 김정현(31). 두 사람의 사랑은 불시착일까. “황당하다” ‘문화창고’(서지혜 소속사)는 8일, 둘의 열애설을 강력히 부인했다. “둘이 알고 지낸

entertain.v.daum.net

연예인 열예설은 특히 디스패치에서 사진을 터트리면 빼박 증거가 되는 경우가 많은데 2번이나 열애가 아니라고 부인을 하는 것을 보면 진짜 아닌 듯 하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