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짤방

티키타카 브레이브걸스 영상 씨스타 나혼자 비화 정산 학자금 대출 알바 경험 연예인 열창 무대

반응형

18일 방송된 SBS ‘티키타카’에선 브레이브걸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브레이브걸스 정산 받으면 하고 싶은 것은? 파티와 학자금 대출 해결

브레이브걸스, 생계유지 위해 데뷔 이후 다양한 알바 경험

이날 방송에서 아직 정산을 받지 못하고 밝힌 브레이브걸스는 정산 후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민영은 "딱 하루만 플렉스 해보고 싶다. 멤버들과 좋은 곳에 가서 파티를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유정은 "저는 지금 대학을 8년 만에 졸업해서 학자금 대출을 빨리 갚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민영은 "저희 모두 학자금 대출이 있다. 아직 대출을 못 갚았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6년의 무명시절을 딛고 대세 걸그룹으로 발돋움하기까지. 브레이브걸스의 역주행 전 고생기를 전했다. ‘롤린’으로 역주행 신화를 이루기 전 브레이브걸스는 6년여의 긴 무명 시절을 보냈다. 이 때문에 데뷔 후에도 생계를 위해 아르바이트를 해야 했다고 말했다.

민영은 “한국무용 전공자라 무용 레슨도 하고 회사 몰래 공연도 했다. 얼굴에 분장을 하고 무대에 올랐다”면서 경험담을 전했다. 유나는 “나도 회사 몰래 카페 알바를 하고, 보컬레슨을 하면서 생계를 유지했다”며 “카페 아르바이트 중엔 캐스팅을 당했다”고 고백, 웃음을 자아냈다.

브레이브걸스, 씨스타 ‘나 혼자’ 버전 바화 대공개

브레이브걸스, 신나는 앵콜! ‘연예인’ 부르며 퇴근

그리고 브레이브걸스는 "원래 씨스타 '나혼자'가 브레이브걸스 곡이었다"라고 깜짝 고백했다. 앞서 선공개돼 화제를 모은 브레이브걸스 버전의 '나혼자' 풀버전도 공개됐다. 마지막으로 싸이의 연예인을 열창하는 쿠키 영상을 보여주며 방송을 마무리 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