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악

여자친구 해체 데뷔 6년만에 각자의 길로 쏘스뮤직 계약종료 유주 일기 단체사진 공개 엄지는 전날까지 팬들과 소통 스케줄 표 삭제 상태

반응형

인기 걸그룹 여자친구가 데뷔 6년 만에 해체했다.

걸그룹 여자친구 소속사 쏘스뮤직은 18일 “여자친구와의 전속 계약이 오는 5월 22일 종료된다”면서 “여자친구와 당사는 오랜 고민과 심도 있는 논의 끝에 각자의 길에서 더 나은 모습을 보여 드리기로 뜻을 모았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또한 쏘스뮤직은 “여자친구는 지난 6년 간, 다양한 콘셉트와 퍼포먼스, 음악으로 걸그룹의 새로운 세대를 열며 K팝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짧지 않은 시간동안 쏘스뮤직과 함께해준 여자친구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라고 했다.

그리고 “그간 여자친구를 사랑해 주신 BUDDY를 비롯한 모든 팬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드리며,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시작할 멤버들에게 변함없는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기를 부탁드린다. 저희 쏘스뮤직도 더 나은 내일을 향해 새 걸음을 내딛는 멤버들을 항상 응원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소속사의 공식입장 이후 누리꾼들과 팬들은 여자친구의 해체가 너무 갑작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콘서트나 팬미팅 하나 없이 계약종료 4일을 앞두고 갑작스럽게 공개된 갑작스러운 해지 소식에 팬들은 이해를 못하고 있다.

이처럼 걸그룹 여자친구가 데뷔 6년 만에 해체를 알린 가운데, 멤버 유주가 해체 발표 하루 전 공개한 일기 사진이 올라왔다. 맴버유주는 지난 17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에 "생생해"라는 글과 함께 데뷔 하루 전 쓴 일기를 공개했다.

유주는 일기에서 "데뷔 D-1, 내일 난 '뮤직뱅크'에서 첫 데뷔를 한다. 오늘 1집 음원이 세상에 공개됐고, 뮤직비디오와 촬영 현장 등 많은 콘텐츠가 풀렸다"고 당시의 긴장과 설렘을 고백했다.

이어 "그냥 믿자. 안 좋으면 안 좋은 대로, 좋으면 좋은 대로 내 역할을 충실하게 해내자. 이제껏 잘 해왔기에 항상 잘 할 것이란 게 아니라, 그냥 최선을 다하다보니 이제껏 잘 해온 게 된 것이다. 그 순간에 집중하자. 무조건 긍정적인 건 내 스타일은 아니지만, 때론 미친 듯이 밝아보기로 하자"고 다짐해 눈길을 끌었다.

유주는 해체 발표 하루 전 데뷔의 기분을 되새기는 일기 사진을 공개했다. 일부 팬들은 유주가 해체 발표를 하루 앞두고 심경을 밝힌 것이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또한 이날까지 예정된 스케줄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또 멤버 한 명은 이날 새벽에도 평소와 다름없이 라이브 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그룹 해체 배경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18일 해체 소식이 전해지기 불과 몇시간 전인 새벽, 여자친구 멤버 엄지는 네이버 브이라이브 앱을 통해 “자장 자장”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촬영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엄지는 그룹 해체 소식과 관련해 어떠한 언급도 하지 않고, 평상시와 다름 없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여자친구 활동 스케줄이 잡혀있었다는 정황도 포착됐다.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고 있는 그룹 여자친구의 스케줄표 사진을 보면, 18일에는 ‘스페셜 클립’과 ‘G-POST’ 컨텐츠가 공개될 것으로 예정돼 있었다. 현재 해당 스케줄은 모두 삭제된 상태다.

 

이에 누리꾼들과 팬들은 여자친구의 해체가 너무 갑작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누리꾼들은 “주기로 한 건 주고 가” “새벽까지 라이브 한 멤버도 있고, 오늘 예정된 스케줄도 있었는데 갑자기 해체라니” “뭐가 이렇게 갑작스러워” 등의 반응을 보이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콘서트나 팬미팅 하나 없이 계약종료 4일을 앞두고 갑작스럽게 공개된 갑작스러운 해지 소식에 팬들은 이해를 못하고 있다.

[MV] GFRIEND(여자친구) _ Glass Bead(유리구슬)

[MV] 여자친구(GFRIEND) _ 시간을 달려서(Rough)

[MV] GFRIEND(여자친구) _ Sunny Summer(여름여름해)

GFRIEND (여자친구) 'MAGO' Official M/V

한편 걸그룹 여자친구는 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로 구성된 6인조 걸그룹으로 2015년 1월 데뷔했다.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 ‘너 그리고 나’ ‘유리구슬’ ‘해야’ ‘애플’ ‘열대야’ ‘마고’ 등 다수의 히트곡을 냈다. 필자도 여자친구의 해체 소식이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 노래도 좋고 대박 성공을 달리고 있던 걸그룹 중 하나였는데 이렇게 없어지다니 팬들의 충격이 어느 정도일지 짐작이 간다. 소속사의 공식입장을 이해하고 존중해야 하지만 씁쓸한 마음은 지울 수 없을 것 같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