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짤방

김승현 송혜교 과거 시티콤 나 출연 친분 알토란 섭외 실패-라스

라디오 스타에 출연한 김승현은 자신이 하이틴 스타 때 

과거 철친들이 다 지금은 대스타라고 말한다

그 절친들은 바로 송혜교 공효진 공유

그리고 같이 출연한 여배우 김성은에게 무시?를 당한 사연을 말한다

김성은에게 자신의 현 여친인 알토란 작가가 섭외를 힘들어하자

도와주고 싶은 마음에 김성은에게도 SNS로 섭외 문자를 보내지만 무시

그러자 옆에 있던 김성은 메세지 보지 못했다며 사과를 하고

섭외 약속?을 한다.

그리고 송혜교에게도 문자를 보냈다고 한다 그러자 다들 놀라며

외조의 남자라며 칭찬한다

그리고 공유 공유진 김성령 에게도 메세지 전달

그러나 전부 섭외 실패

김승현은 이런 섭외 노력은 여친의 부탁이 아닌 자발적이라고 말한다.

김승현과 송혜교의 인연은 1998년 송혜교, 조여정, 최제우(개명 전 최창민) 등과 함께 시트콤 ‘나 어때’에 출연해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다. 김승현은 이 시트콤을 통해 송혜교와 친분을 쌓았다. 지금 보니까 진짜 같이 출연했던 사람들 거의 다 배우로 성공한 듯 하다 당시 김승현의 위치와 인기가 어느 정도인지 알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