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악

로제 기네스 솔로곡 'On The Ground'로 세계기록 2개 공식 등재 싸이 기록 8년 만에 경신

반응형

블랙핑크 로제가 첫 솔로 앨범 타이틀곡 ‘On The Ground’로 기네스 세계 기록 2개 부문에 공식 등재됐다.

영국 기네스 월드 레코드(Guinness World Records) 측은 지난 9일(현지 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로제의 ‘On The Ground’ 뮤직비디오가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K팝 솔로 아티스트의 유튜브 영상’으로 공인받았다고 밝혔다.

‘On The Ground’ 뮤직비디오는 공개 첫날 유튜브에서 4160만 뷰를 기록한 바 있다. 이는 K팝 솔로 아티스트 종전 최고 기록인 싸이의 ‘강남스타일’(3600만 뷰)를 약 8년 만에 경신한 것이라고 기네스는 설명했다.

그리고 로제는 솔로와 그룹으로서 모두 미국 ‘빌보드 글로벌 200’ 차트 정상을 차지한 최초의 가수로도 기록됐다. 이 차트는 세계 200여개 지역에서 수집한 스트리밍과 다운로드(음원 판매) 수치를 기반으로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매긴다.

이로써 로제는 작년 10월 발매한 블랙핑크의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러브식 걸스'에 이어 빌보드 글로벌 차트 두 번째 1위곡을 보유하게 됐다.

이번 로제의 기너스 기록 등재에 대해 영국 기네스 월드 레코드 측은 "로제의 기네스 타이틀 획득을 축하한다"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세운 커리어의 시작"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한편 유튜브에서 총 27편의 억대뷰 영상을 보유한 블랙핑크의 구독자 수도 꾸준한 상승세를 타며 현재 6000만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싸이의 기록을 8년만에 경신하다니 대단 것 같다 앞으로도 더욱 승승장구 하는 블랙핑크와 로제가 되길 바란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