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예

김승현 신부공개,장정윤 작가 사진 얼굴 결혼 소감-알토란

방송인 김승현의 예비신부 장정윤 작가의 얼굴이 처음 공개돼 화제다. 청첩장 사진 속 장정윤 작가는 단아한 미모가 빛났다.

지난 1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알토란'에서 MC 왕종근은 "벌써 12월이다. 올해도 이제 한 달 밖에 남지 않았다. 참 보람 있는 한 해였다"고 돌아봤다. 그러면서 '특히 승현 씨를 보며 마음이 짠하면서도 보람을 느꼈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김승현은 "2019년에 가장 잘한 일은 '알토란'에 출연한 것이 아닐까 싶다"면서 "'알토란'에서 어여쁜 짝을 만나 올 연말은 따뜻하게 보내고 있다. 시청자 사랑에 보답하고자 더욱 열심히 하겠다. 잘살겠다"며 '알토란'에 출연하며 만난 방송작가인 예비신부 장정윤 작가를 언급했다.

이와 함께 장정윤 작가의 모습이 담긴 청첩장이 공개됐다. 사진 속 장정윤 작가는 김승현의 손을 잡고 환하게 웃고 있다. 분홍색 원피스에 검은색 재킷을 어깨에 걸친 장정윤 작가는 웨이브 단발머리에 단정한 옆모습의 단아한 미모를 자랑한다. 서로의 손을 꼭 잡고 꿀 떨어지는 눈빛을 주고받는 두 사람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부러움을 자아냈다.

특히 김지민은 "(장정윤 작가가) 앞에서 되게 좋아한다. 얄밉다"며 "김승현과 같이 '알토란'에 들어왔는데 나만 왜 이런 거냐"고 토로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승현과 장정윤 작가는 오는 1월 결혼을 앞두고 있다.

그토록 시청자들이 궁금해 했던 김승현의 피앙새 알토란 장정윤 작가 애칭 장작가의 얼굴이 공개 되었다. 김승현이 반할 만큼 미모가 뛰어났다 약간 아쉬운건 선명하지 않고 정면 사진이 아니라는 점이다. 알토란이 먼저 장작가의 얼굴을 공개 했다 이제 살림남 제작진의 다음 행보가 궁금하다 과연 두 사람의 모습을 어떻게 공개할지 사실 요즘 두 프로그램은 김승현 결혼 이슈로 묘한 경쟁을 하고 있다. 

나이를 보면 약간은 늦게 만났지만 사람 인연은 따로 있는 것 같다. 잔짜 인연을 만나려면 이렇게  만나는구나 그리고 개그우먼 김지민이 엄청 부러워 하던데 언젠간 이렇게 우연히 만날 겁니다 힘내세요. 암튼 김승현과 알토란 장정윤 장작가 행복하세요.